YB+국카스텐 합동콘서트 ‘몽타주’ 개최!

국가대표 락밴드의 운명적 만남!

YB+국카스텐 합동콘서트 ‘몽타주’ 개최!

9월 1일~2일 고려대 화정체육관, 오는 9일 정오 티켓오픈!

<사진 설명: YB+국카스텐 합동공연 ‘몽타주’ 티저 이미지 (사진 제공: 인터파크)>

국내를 대표하는 밴드 YB와 국카스텐이 합동콘서트 ‘몽타주’를 개최한다.

국가대표 락 밴드의 운명적 만남이 성사됐다. 대한민국 록의 자존심 YB와 국보급 밴드 국카스텐이 오는 9월 1일~2일 양일간 고려대 화정체육관에서 합동 공연 <‘몽타주(MONTAGE)’ YB+국카스텐 콘서트>를 열고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공연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공연에서 YB와 국카스텐은 각 밴드의 개성을 느낄 수 있는 팀별 무대는 물론, 특별한 합동 무대를 선보인다.”고 전하며 “두 팀 모두 구성 및 연출에 적극 참여해 완성도 높은 공연을 펼치기 위해 준비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고 덧붙여 공연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냈다.

여러 작품을 하나의 통일된 작품으로 조합하는 의미를 지닌 공연명 ‘몽타주’는 각기 다른 음악적 색깔을 지닌 두 밴드 YB와 국카스텐이 만나 상상 이상의 음악적 시너지를 만들어내 열광적인 공연을 선사할 것임을 예고하고 있다. 이미 두 팀은 지난 2일 오후 각각 SNS에 공연 정보를 귀띔해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기도 했으며, 특히 락 페스티벌 헤드라이너급의 두 팀이 합동 공연을 펼친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팬들뿐만 아니라 업계 관계자들의 관심도 집중되고 있다.

YB의 윤도현과 국카스텐의 하현우는 오는 15일 첫 방송을 앞둔 tvN 음악 예능 프로그램 ‘이타카로 가는 길’을 통해 여행에 나선 바 있다. 여행 중 다양한 장르의 음악에 락적인 요소를 가미해 선보인 버스킹 영상은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으며 많은 이들의 기대감을 사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 둘은 밴드로서 무대에 올라 방송에서 보여주지 못했던 또 다른 매력을 선사할 전망이다.

한편, 록 팬들에게 열광적인 축제의 장을 선사할 국가대표 밴드 YB와 국카스텐의 합동 공연 <‘몽타주’ YB+국카스텐 콘서트>는 9월 1일~2일 양일간 서울 성북구 고려대 화정체육관에서 열리며, 오는 9일 오후 2시부터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예매 가능하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